HOME > 게시판 > 언론기사
 
 
[세계일보] 당구도 동영상으로 배운다

국내 최초로 당구를 온라인 동영상으로 배울 수 있는 곳이 있어 전국의 당구매니아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. 국내 유일의 당구 전문 교육기관인 한국당구아카데미(원장 손형복)의 인터넷 홈페이지(http://kbac.co.kr)에 접속하면 동영상 강좌를 수강할 수 있다.




아카데미측은 "온라인 동영상을 통해 체계적인 당구의 이론과 실기를 숙지한 뒤, 당구장에서 실전연습을 해보면 한결 배우는 속도가 빠르고 현재 자신의 기술을 복습하거나 문제점을 발견할 수 있다"고 개설 이유를 설명한다.




동영상 강습내용은 일반인들에 가장 인기높은 3쿠션과 4구. 3쿠션은 타법과 각종시스템을 총망라하여 41개항목, 4구는 역시 기본자세에서 모아치기까지 모두 41개코너로 나눠 각각 6시간의 분량을 담고 있다. 강사는 ''1998년 방콕 및 2002년 부산아시안 게임국가대표 감독을 지낸 ''당구명인'' 양귀문씨(사진)가 맡았다. 양귀문강사는 지난 1984년 한큐로 4구 1만 점을 쳐 기네스북에 오르기도 했던 한국당구계의 입지전적인 인물이다.




아카데미에 따르면 동영상은 도면을 통한 상세한 설명과 종목별 기초부터 실전 고급과정까지의 시연을 담고 있다. 항목별로 클릭, 반복 시청할 수 있고 고화질 서비스를 제공하여 강습의 사실감을 높였다. 이용비용은 1개월에 4만원, 2개월에 6만원,3개월에 8만원이다. 문의는 전화 02)598-3877.




세계일보 인터넷뉴스팀 bodo@segye.com

기사제공 :